상단여백
HOME 뉴스 관광문화
삼척시, 도계 미인폭포의 숨겨진 관광자원개발에 탄력국토부 지역개발사업 공모 선정, 국비 20억원 확보

삼척시가 추진 중인 ‘도계미인폭포 탐방로 조성사업’이 국토교통부의 지역개발사업 공모사업에서 지역수요맞춤 지원 사업으로 선정돼 국비 20억 원을 확보했다.

지역개발 공모사업은 지난 2015년부터 매년, 지역에서 필요로 하는 우수사업을 발굴해 국비를 지원해주는 사업으로, 올해에는 특히 코로나19 이후 내수 회복과 수도권 인구집중 해소를 위한 지역 성장거점육성에 중점을 두고 선정했다.

삼척시는 ‘도계미인폭포 탐방로 조성사업’을 통해 도계 자연자원(협곡)과 대체사업(유리)울 연계한 산악 관광거점을 조성함으로써, 폐광지역인 도계의 경제 회생을 위한 초석을 마련하고자, 국비 20억원을 포함한 총사업비 42억 원을 투입하여 오는 2022년까지 탐방시설과 특화체험시설, 주민광장 등을 조성할 예정이다.

탐방시설은 데크산책로 1.14km를 자연경관을 활용해 흥미를 유발하는 한편 심포협곡의 고생대 지사학적 가치를 부각시킨 교육적 기능에 주안점을 두고 조성할 계획이며

특화시설은 유리를 테마로 미인폭포 조망과 협곡체험을 즐길 수 있는 유리 전망대(260㎡), 유리잔도(0.16km)를 조성하여, 스릴을 만끽할 수 있는 체험시설로 개발할 예정이다.

또한 주민광장에는 나들장터, 푸드트럭 등 지역특산물 판매 및 주민 참여시설을 도입하여 주민상생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고자 한다.

이를 위해 삼척시는 2018년부터 타당성 및 사전 기술검토를 거쳤고, 올해 12월 실시설계 용역을 끝내는 대로 본격적인 공사를 진행할 예정이며 향후 하이원 추추파크 및 도계 유리나라와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연계형 관광상품 개발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삼척시 관계자는 “지역개발 공모사업 선정으로 국비가 확보된 만큼 도계 미인폭포 주변의 지역개발사업을 활발히 추진하여 폐광지역 주민의 삶의 질이 향상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