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관광문화정보
강원도, 전국 최초 농어촌민박 통합예약시스템 출시강원도형 농어촌민박 통합예약시스템 운영 업무협약 29일 체결

기존 숙박플랫폼의 높은 중개수수료를 획기적으로 낮추고, 광고비 부담도 없는 농어촌민박 통합예약시스템이 오는 7월, 전국 최초 출시된다.

강원도는 3월 29일(월) 11:30, 강원도청 신관 소회의실에서 코리아센터, 강원도농어촌민박협회, 강원도경제진흥원 등과 ‘농어촌민박 통합예약시스템 성공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갖는다.

강원도형 농어촌민박 통합예약시스템은 중개수수료가 3%로서 전국 최저 요율로 획기적으로 낮췄고, 광고비와 입점비가 없어 기존 대형숙박플랫폼의 높은 수수료와 고액 광고비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민박업체의 부담을 크게 덜어주게 된다.

강원도농어촌민박협회가 기본시스템을 구축하였고, 코리아센터는 시스템 고도화와 24시간 콜센터 등 운영을 전담하며, 강원도경제진흥원은 홍보와 마케팅을 맡는다.

코리아센터는 공모를 통해 선정(1.14)되었고, 4차례의 기술협상(1~2월)을 통해 중개수수료는 최저로, 광고비·입점비는 무료로 운영하기로 했으며, 기본시스템을 고도화하여 웹서비스는 물론 고객이 손쉽게 이용할 수 있는 모바일서비스도 함께 제공하기로 했다.

강원도경제진흥원은 성공적인 사업추진을 위해 협약기관과의 협력 및 홍보·마케팅 지원을 한다.

강원도는 통합예약시스템이 출시되면 민박업체 매출액의 최대 15% 정도의 수수료 절감효과로 연간 최대 107억원이 민박사업자의 소득으로 이어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아울러, 현재 사용되고 있는 모바일강원상품권, 배달앱 일단시켜 등을 연동하여 경제활성화 선순환 효과를 창출하고, 향후 지역축제 및 체험휴양마을 프로그램과 연계하여 민박 체류와 인근 관광을 함께 할 수 있는 풍성한 콘텐츠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강원도는 7월 농어촌민박 통합예약시스템 출시에 맞춰 평화지역 민박을 이용하는 고객에게 70% 할인혜택을 제공한다.

강원도가 숙박요금의 50% 쿠폰지원, 민박업체 자체할인 20%로 70% 할인을 받을 수 있으며, 모바일강원상품권을 이용하면 최대 80%까지 할인받을 수 있다.

이영일 농정국장은 코로나19로 침체된 평화지역 회생을 위한 프로모션을 통해 통합예약시스템 출시 홍보와 경기활성화 등 두 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는 큰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