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방농수축산
해발 1,000m 고랭지 산마늘, 눈개승마 본격 출하

강릉시농업기술센터(소장 박동균)는 지난 2016년 고랭지 대체작목 육성을 위해 사업비 3천6백만원을 투입해 해발 1,000m 고랭지 지역에 산마늘, 눈개승마를 보급했고 현재 본격 출하되고 있다.

이는 기능성 산채류를 찾는 소비패턴의 변화에 맞춰 고랭지 채소 재배에서 고랭지 산채류로 작목 전환을 유도함으로써 농가의 안정적 수익을 올리도록 보급한 사업이다.

산마늘은 과거 울릉도에서 춘궁기 목숨을 이어준다고 해 명이나물로 불리며, 눈개승마는 소고기를 씹는 듯한 식감과 두릅의 씁쓸한 맛, 인삼의 영양까지 들어 있다하여 삼나물로 불리고 있다. 또한 봄철 건강 유지에 좋은 기능성 채소로 알려져 있다.

특히 해발 1,000m 고랭지 지역에서 생산되는 산마늘과 눈개승마는 평야지보다 맛과 향이 우수해 판매가격이 높고 소비자들에게 인기가 좋아 농가 소득 증대 등 효자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다.

강릉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앞으로 고랭지 지역에 산마늘과 눈개승마 등 고기능성 산채류를 지속 보급해 농산물 가격 하락, 생산성 저하 등 고랭지 채소를 재배하는 농가의 시름을 해소하고 수익 높은 명품 산채류 생산으로 농가 소득을 향상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